::수원여성회::
HOME sitemap bookmark
 
작성일 : 18-03-13 12:57
2018 세계여성의날 기념 제34회 한국여성대회 참여
 글쓴이 : 최고관리자 (125.♡.112.161)
조회 : 96  









'내 삶을 바꾸는 성평등 민주주의'

2018년 3월 4일 일요일, 회원들과 함께 광화문 광장에서 열린 제34회 한국여성대회에 다녀왔습니다!

 

 다양하고 재미난 시민참여부스들이 운영되었고, '말하고, 소리치고, 바꾸자' 3.8 샤우팅 대회가 진행되었습니다.  8명의 용기있는 '말하기'가 끝날때마다 광장에 모인 모두는 #MeToo 와 #WithYou를 외치며 서로의 용기가 되었습니다. 뒤이어 3.8 행진이 있었는데요, 세계 여성의 날 의미와 여성의 현실을 시민들에게 알리며 신나게 행진한 뒤 다시 광화문 광장으로 돌아와 기념식을 진행했습니다.

올해 성평등 디딤돌 수상자는  

★ 성별임금격차의 심각성을 공론화한 ‘38 조기퇴근 시위 3 STOP 공동기획단

★ 지금 우리에게 필요한 페미니스트 선생님 마중물샘 최현희 교사

★  문단 내 성폭력을 사회적 의제로 만들어낸 고발자5’와 연대모임 탈선

 국가가 관리한 성매매에 대해 국가 책임을 이끌어낸 한국 내 기지촌 미군위안부 국가배상청구소송 공동변호인단

 말하기와 글쓰기를 통해 사회 변화를 촉구한 아내폭력에서 탈출한 여성들의 이야기 : 그 일은 전혀 사소하지 않습니다 공동저자 6

이 받았습니다.  

 

   성평등 걸림돌은

@ 여성을 뽑지 않기 위해 면접순위를 조작하여 여성입직을 봉쇄한 한국가스안전공사

@ 최악의 직장 내 성폭력 사건 해결 과정을 보여준 한샘

@ 여성 혐오 컨텐츠 조장·방조하는 아프리카 TV’

@ 성폭력 판단에서 피해자다움의 전형성을 드러낸 이주여성 친족성폭력사건 담당 제주지방법원 1심 재판부

@ 간호사를 성적 대상화하여 사회적 논란 일으킨 대구 가톨릭병원’, ‘한림대 성심병원

@ 직장 내 성폭력에 미온적 대처하며 2차 피해 입힌 대구은행'

입니다. 6개의 걸림돌을 선정하느라 힘들었다는데요, 이 성평등 걸림돌들을 널리 알려야겠습니다.

 

마지막으로 올해의 여성운동상은  

★ “직장 내 성희롱 피해자와 조력자에 대한 징계는 불법이라는 대법원 최초 판결로 #MeToo운동의 마중물이 된 르노삼성자동차 성희롱 피해자 박○○님이 받았습니다.

말하기와 5년에 걸친 싸움으로 사회적 기준을 바꿔 놓은 결실을 기리는 제30회 올해의 여성운동상 시상이 일하는 여성들의 인권보장을 위한 국가적 책임과 우리 사회 전반의 변화를 촉구하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해봅니다.

 

다음은 3.8 여성선언 전문입니다.

 

변화는 시작되었고 달라진 우리가 승리할 것이다.

 

여성들의 성폭력 피해 경험 말하기가 들불처럼 번지고 있다. 촛불광장에서 민주주의를 요구했던 여성들의 외침은 지금 말하기를 통해 성평등한 민주주의 요구로 이어지고 있다. 우리 여성들에게 촛불 혁명은 부패한 정권을 교체하는 것으로 끝나지 않는다. 여성의 삶을 억압하는 가부장적 사회의 성차별적 구조를 바꿔내야 한다. 성평등이 빠진 민주주의는 여성들에게 의미가 없다. 이 사회 절반의 구성원인 여성들이 시민으로서, 주권자로서 선언하고 있다. 우리사회를 뿌리에서부터 바꿔내자. 혁명은 진행 중이며 이 혁명의 주체는 여성이다.

 

지금 이 순간에도 곳곳에서 터져나오고 있는 여성들의 성폭력 피해 경험은 우리 모두의 것이다. 범죄를 저지른 가해자뿐만 아니라 그것을 가능케 했던 차별과 동조, 침묵의 구조가 문제이다. ‘남성이 모든 것의 기준인 성차별적 사회에서 여성이라서 겪을 수밖에 없는 죽음과 폭력, 차별은 어떤 여성도 예외로 두지 않는다. 성차별적 사회는 일터와 학교, 가정에서 일상의 성폭력을 가능케 하며, 국가는 여성의 몸을 인구조절의 도구로 취급해 여성에게만 낙태의 죄를 묻고 있다. 여성의 노동은 평가절하 되어 여성들은 저임금, 불안정한 일자리, 빈곤에 내몰리고 있다. 정치·경제·사회 전반에서 여성의 목소리를 대변할 수 있는 여성 대표는 극소수에 불과하다.

 

우리 여성들은 여성에 대한 폭력을 멈추라고, 여성에 대한 차별을 근절하라고 계속 말해왔다. ‘#나는페미니스트입니다 선언으로 여성에 대한 차별과 비하에 일침을 가했고, ‘강남역 10번 출구에서 여성혐오를 고발했다. 문단 내 성폭력 사건을 시작으로 각 영역별 성폭력을 고발하는 ○○__성폭력 해시태그 운동을 시작했고, 낙태죄 폐지를 요구하는 검은 시위로 여성의 몸에 대한 주체성을 선포했다. 지금 각계에서 터져 나오는 #MeToo운동은 극심한 성차별적 사회구조의 결과이자 더 이상의 억압을 거부하는 여성들의 분노의 폭발이다. 우리는 말하는 모든 이들과 하나이며, 침묵을 넘어 변화를 위한 연대의 손을 맞잡을 것이다.

 

변화에 대한 열망은 거세다. 여성들이 침묵할 수밖에 없었던 세상은 끝났다. 여성에 대한 차별을 가능케 했던 남성 중심 사회 구조를 더 이상 묵과하지 않을 것이다


 
   
 

주소: (442-023) 수원시 팔달구 팔달로3가 116-3. 1층 (행궁로 62번길 25. 1층) 수원여성회
Tel. (031)241-7530 ~1 / Fax. (031)241-7532
HomePage : swa.or.kr / E-mail : swa89@paran.com
후원계좌: 기업은행 111-096174-01-177 수원여성회
Copyright(c) 2011. 수원여성회 . All Rights Reserved.